광명 가학동 복합유통단지 조성 본격화…2022년 완공
광명 가학동 복합유통단지 조성 본격화…2022년 완공
  • 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승인 2018.02.05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테크노밸리 4개 단지 중 하나 …500개 업체 입주

(수원=연합뉴스) 김광호 기자 = 수도권 서남부의 첨단산업 거점이 될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내 4개 단지 중 하나인 경기도 광명시 가학동 복합유통단지 조성 사업이 본격화됐다.

경기도는 지난해 9월 광명시가 제출한 '광명 유통단지 도시개발 구역지정 및 개발계획'을 승인하고 도보와 도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5일 고시했다.

광명유통단지 조감도[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광명유통단지 조감도[경기도청 제공=연합뉴스]

이 계획은 현재 특별관리지역으로 묶여 있는 가학동 일대 30만㎡가량을 2022년까지 생활용품과 화훼 등 500여개 도·소매 유통업체가 입지하는 복합유통단지로 조성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총 2천567억원을 투자해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조성할 예정인 이 유통단지는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4개 단지 중 하나이다.

유통시설용지 14만6천232㎡, 지원시설용지 및 도로·공원·녹지 등 15만3천297㎡로 이뤄진 이 유통단지 조성이 완료되면 1만354명이 상주하고, 하루 5만1천669명이 이용할 것으로 추정된다. LH는 올 하반기 실시계획 인가를 추진할 예정이다.

한편, 2016년 경기도와 광명시, 시흥시, 경기도시공사, LH가 협약을 맺고 추진 중인 202만1천여㎡ 규모의 광명시흥 테크노밸리에는 1조7천500여억원이 투자될 예정이다. 이 유통단지 외에 주거단지, 일반산업단지, 첨단 R&D 단지 등이 들어선다.

지난해 7월과 11월 각각 도에 사업승인 신청을 한 일반산업단지와 첨단 R&D단지는 올해 안에 사업승인 절차를 마무리하고 보상에 들어갈 예정이다.

주거단지는 올 상반기 도의회 의결 절차가 끝나면 승인 신청을 할 계획이다.

백원국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광명 유통단지 도시개발사업은 광명시흥 특별관리지역의 난개발 회복과 계획적인 개발, 정비에 디딤돌이 되는 사업"이라며 "이번 유통단지 개발 사업 고시로 테크노밸리 나머지 사업도 탄력을 받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