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회원 학술대회-영회원의 역사문화적 가치와 활용방안
영회원 학술대회-영회원의 역사문화적 가치와 활용방안
  • 광명시
  • 승인 2018.04.20 11: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시는 오는 2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영회원(永懷園)의 역사문화적 가치와 활용 방안을 주제로 영회원 보전을 위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광명시가 주최하고 민속기록학회와 역사문화콘텐츠연구원이 공동 주관하는 학술대회는 당대에는 비운의 세자빈이었으나 오늘날 조선시대 새로운 여성상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민회빈 강씨를 재조명한다.

특히 민회빈 강씨의 묘인 영회원의 문화적 가치와 활용 방안을 함께 모색하고, 영회원과 인접한 금천 강씨 선산의 역사문화적 가치와 이곳에서 발굴된 매장문화재인 지석에 대한 연구 결과도 함께 발표될 예정이다.

발표는 강진갑(경기대), 민성혜(광명문화원), 신춘호(방송통신대), 박해봉(요산풍수지리학회장), 김덕묵(한국외대), 심일종(서울대) 교수가, 토론은 김성환(경기문화재단), 신운용(한국외대), 하경숙(선문대), 기미양(안동대), 윤유석(한국외대), 김호덕(서울대) 교수가 참여하고 영회원과 광명의 지역문화 발전에 대해 열띤 토의도 이어질 예정이다.

시는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모아진 영회원의 활용 등에 관한 의견을 수렴하여 지역의 대표적 문화유산으로 자리매김하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한편 영회원은 조선조 제16대 인조의 원자인 소현세자빈 강씨(민회빈)가 잠든 능원으로 광명시 노원사동 소재에 위치하고 있으며 사적 357호로 지정되었다. 세자빈 민회빈 강씨는 병자호란 후 소현세자와 함께 청국에 볼모로 잡혀가 청국에서 새로운 세상이 열리는 것을 목도하고 소현세자와 함께 조선후기 새로운 길을 모색하였다. 그러나 귀국 후 인조의 미움을 받아 소현세자가 급사한 후 같이 역적으로 몰려 사약을 받고 세상을 떠난 인물이다.

 

 

 

문화체육과 문화종무팀 02-2680-614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