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야외활동 시 "진드기 주의”
봄철 야외활동 시 "진드기 주의”
  • 광명시
  • 승인 2018.05.17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4월 살인진드기에 의한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으로 국내 첫 사망자 발생

야외활동 시 밝은색 긴 옷 착용, 기피제 및 돗자리 사용, 활동 후에는 반드시 목욕과 세탁해야

 

명시는 봄철 야외활동 관련 시민 건강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시 보건소는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요즘, 야외활동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진드기 개인예방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은 살인진드기로 알려진 작은소참진드기에 의해 전파되는 감염병으로 치료제나 예방백신이 아직 개발되지 않았다. 2015년 제주도에서 이 병이 최초 발견된 후 빠른 속도로 감염병 발생 지역이 확대되고 있다. 올해 420일 충남에서 사망한 사례가 질병관리본부에 보고되어 시민들은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과 오심, 구토, 설사와 같은 소화기 증상이 같이 나타나 감염 의심 시 반드시 가까운 의료기관에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야외활동 중에는 반드시 밝은 색 긴 옷을 착용하고 기피제, 돗자리를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야외활동 후에는 반드시 목욕과 세탁을 하여 접촉한 진드기를 제거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건강생활과 감염관리팀(02-2680-554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