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CIS(구 소련 독립국가) 시장개척 수출길 확장
광명시, CIS(구 소련 독립국가) 시장개척 수출길 확장
  • 광명시
  • 승인 2018.05.21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외시장 개척단 10개 업체 총 117건, 817만 달러 수출상담 성과 이뤄내... 해외시장 수출 교두보 마련

 

명시는 지난 9일부터 19일까지 러시아(모스크바), 카자흐스탄(알마티), 우즈베키스탄(타슈켄트) CIS 3개국에 관내 10개 기업 해외시장 개척단을 파견하여 수출상담회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해외시장의 수출 교두보를 마련했다.

 

‘시장개척단 파견’은 해외시장 개척 기반이 부족한 관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에 기여하기 위한 사업으로 1억 65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하고 있다.
‘시장개척단 파견’은 해외시장 개척 기반이 부족한 관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에 기여하기 위한 사업으로 1억 65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하고 있다.

 

 

시장개척단 파견은 해외시장 개척 기반이 부족한 관내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 개척에 기여하기 위한 사업으로 16500만 원의 예산을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는 2회에 걸쳐 추진할 계획이다. 관내 기업 수출증대에 상당한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파견된 CIS시장개척단은 3개국을 다니면서 종합 수출상담회 및 기업체 현지 방문상담을 추진한 결과 117건의 상담을 통하여 817만 달러의 실적을 올리는 성과를 거뒀다.

 

특히 개인별 의료기기를 생산하는 신한메디엔라이트(대표 황선창)는 우즈베키스탄 수출 상담회를 통하여 현지기업(America trading house)과 오는 29일 까지 25만 달러 규모의 의료기기 수출과 함께 향후 공동으로 현지 법인을 설립하기 위한 수출의향서(MOU)를 교환하기로 합의하였다.

 

PB파이프 제조업체인 애강그린텍(대표 신호용)은 모스크바 수출 상담 시 현지 기업(HKT)을 직접 방문하여 제품의 시공 편의성과 내구성 등 시연을 통하여 현지 바이어로부터 제품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향후 인증관계 등을 협의한 후 연간 2만 달러 규모의 제품을 수출하기로 합의했다.

 

또 자동문개폐기 생산업체인 디앤지오토매틱(대표 구자영)2016년 시장개척단 상담회에서 만났던 바이어(RAY YAR)를 다시 만나 1만 달러 규모의 제품을 선적하고 향후 2년간 15만 달러 규모의 제품을 추가로 납품하기로 합의하는 등 상당한 수출 상담성과를 이뤘다.

 

이번 참가업체들은 러시아,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기업들과 직접적인 수출의 길을 넓힘과 동시에 현지 시장을 직접 체험하고 신제품에 대한 노하우를 습득하여 상담 실적 외에 큰 성과를 경험했다고 입을 모았다.

 

수출상담회를 총괄한 김정환 기업경제과장은 이번 해외시장개척 수출상담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게 되어 기쁘다참여한 유망 중소기업들에게 감사하다고 했다. 이어 시에서는 기업하기 좋은 도시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사업을 면밀히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시는 하반기에도 동남아시아 시장 개척을 위해 싱가폴, 베트남 등에 시장개척단을 파견할 계획이다.

 

 

기업경제과 기업지원팀(02-2680-645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