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존, 상생을 실천, 인권도시 광명... '제2차 인권기본계획 수립'
공존, 상생을 실천, 인권도시 광명... '제2차 인권기본계획 수립'
  • 광명시
  • 승인 2018.11.29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협치를 통한 공존과 상생을 실천하는 인권도시 광명’을 비전으로 2차 계획 수립

 

명시(박승원)28일 오후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광명시민인권위원회 위원, 광명시시민위원, 시민, 공무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차 광명시 인권보장 및 증진 5개년 인권기본계획(이하 제2차 광명시 인권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인권기본계획은  인권정책의 기본방향을 제시하는 등 인권분야의 종합계획으로, 광명시는 지난 20121차 광명시 인권기본계획(2012~2016)’을 수립해 추진했으며 이를 보완하고 내실 있는 인권기본계획 추진을 위하여 2차 인권기본계획을 준비하고 있다.

이번에 민관협치를 통한 공존과 상생을 실천하는 인권도시 광명을 비전으로 마련될 2차 광명시 인권기본계획(2019~2023)’은 지난 6월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2번의 중간보고회와 공청회를 거쳐 12월 최종 수립될 계획이다.

 

 

이날 2차 인권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공청회에서는 연구용역을 맡은 성공회대학교 산학협력단 박인혜 책임연구원이 인권기본계획을 발표하였으며 노진석(전 강원도 상임인권옹호관), 이승봉(광명경실련 공동대표), 진경아(전 충청남도 인권센터장) 참여해 토론을 펼쳤다.

 

 

 

 

이날 공청회에 참석한 한 시민은 인권 현장의 소리를 듣고 광명시민의 인권증진방안을 고민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제2차 광명시 인권기본계획을 통해 누구도 배제되지 않는 인권행정이 구현되길 바라며, 기본계획 추진을 위한 광명시의 실천의지와 시스템이 더불어 마련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시민의 인권증진을 위해서는 실천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인권 약자를 중심으로 하는 정책을 발굴해 적극 실천하겠다고 했다.

 

 

 

♣감사담당관 시민인권팀(02-2680-637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