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1.19(화)
    • 경기
    • B
    • 4.6℃
    • 좋음
    • 서울
    • B
    • 2.3℃
    • 좋음
    • 인천
    • B
    • 3.4℃
    • 좋음
    • 광주
    • B
    • 6.5℃
    • 보통
    • 대전
    • B
    • 4.7℃
    • 좋음
    • 대구
    • B
    • 6.7℃
    • 좋음
    • 울산
    • B
    • 9.3℃
    • 보통
    • 부산
    • B
    • 7.3℃
    • 보통
    • 강원
    • B
    • 2.5℃
    • 좋음
    • 충북
    • B
    • 3.3℃
    • 좋음
    • 충남
    • B
    • 4.7℃
    • 보통
    • 전북
    • B
    • 6.4℃
    • 보통
    • 전남
    • B
    • 8.7℃
    • 보통
    • 경북
    • B
    • 6.7℃
    • 좋음
    • 경남
    • B
    • 5.2℃
    • 보통
    • 제주
    • B
    • 11.1℃
    • 보통
    • 세종
    • B
    • 4.2℃
    • 좋음
  • 로그인
  • 회원가입
내 집·내 가게 앞 눈은 내가 치워야
내 집·내 가게 앞 눈은 내가 치워야
  • 광명시
  • 승인 2019.01.18 16:41
  • 좋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축물 관리자의 제설 및 제빙 책임에 관한 조례’ 운영

 

 

 

광명시는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안전을 도모하고자 건축물 관리자의 제설 및 제빙 책임에 관한 조례’(2017620일 시행)를 제정해 건축물 관리자의 건축물 주변 시설에 대한 제설 및 제빙작업을 의무화하고 있다.

이에 따라 건축물 관리자는 내 집과 내 가게 앞 소도로(골목길 등)와 인도에 쌓인 눈을 삽이나 빗자루를 이용해 치워야 한다.

 

제설작업 시 제설제는 도로나 인도에 눈이 결빙되어 긴급제거작업이 필요할 때만 제한적으로 사용해야 한다.

눈이 소도로나 인도에 쌓이면 시민들이 통행할 때 미끄러져 낙상사고의 위험이 있으므로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관심을 가지고 눈 치우기 작업에 함께해야 한다.

내 집과 내 가게 앞 눈 치우기는 조례상 의무사항이지만 벌칙 등 강제성이 없어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가 절실하다.

시 관계자는 행정력만으로는 모든 도로의 제설작업을 실시하는 데 어려움이 있다 보도나 이면도로 등 내 집과 내 가게 앞은 스스로 눈을 치우는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도로과 02-2680-620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과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913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재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