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2.16(월)
    • 경기
    • B
    • 8.9℃
    • 보통
    • 서울
    • B
    • 10.5℃
    • 보통
    • 인천
    • B
    • 8.8℃
    • 보통
    • 광주
    • B
    • 11.2℃
    • 보통
    • 대전
    • B
    • 보통
    • 대구
    • B
    • 9.4℃
    • 보통
    • 울산
    • B
    • 10.6℃
    • 좋음
    • 부산
    • B
    • 9.2℃
    • 좋음
    • 강원
    • B
    • 4.2℃
    • 좋음
    • 충북
    • B
    • 7.4℃
    • 보통
    • 충남
    • B
    • 10.1℃
    • 보통
    • 전북
    • B
    • 13.5℃
    • 보통
    • 전남
    • B
    • 좋음
    • 경북
    • B
    • 9.4℃
    • 보통
    • 경남
    • B
    • 7.2℃
    • 좋음
    • 제주
    • B
    • 15.2℃
    • 좋음
    • 세종
    • B
    • 보통
  • 로그인
  • 회원가입
사람에 최우선 가치... 광명시 사회적경제 발전방안 모색
사람에 최우선 가치... 광명시 사회적경제 발전방안 모색
  • 광명시
  • 승인 2019.06.28 17:37
  • 좋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경제...“사람의 가치에 중점, 함께 잘 살자”는 선진국형 경제 모델

“일자리, 지역경제, 빈부격차 해소 등 문제해결 위해 사회적경제기업과의 협치 중요”

 

광명시(시장 박승원)2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사회적경제 발전방안을 찾기 위한 시민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박승원 광명시장을 비롯해 사회적경제기업 종사자와 관련 전문가,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토론회에서는 사회적경제 정책현황 및 방향 사회적경제 활성화 우수사례(지방자치단체) 사회적경제 조직의 역할 등을 내용으로 열띤 토론을 벌였다.

 

사회적경제는 이윤의 극대화가 최고의 가치인 시장경제와 달리 사람의 가치에 중점에 두고 함께 잘 살자는 선진국형 경제 모델로 빈부격차, 환경문제, 대기업위주의 경제구조 등 시장경제로 발생한 각종 사회 문제의 해결방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유럽은 사회적경제기업이 GDP10%, 전체고용규모의 6.5%를 차지하고 있으며, 고용율 5% 상승 시 지역사회에는 130만개의 일자리가 창출되는 등 최근 사회적경제가 이슈가 되고 있다.

 

토론회의 좌장으로 참석한 장종익 한신대 교수는 사회적 경제란 자본주의 경제문제로 파괴된 사회문제를 보완하고 치유하는 것이다고 말했다.

 

토론회에 참석한 광명시장은 광명은 지역적으로 제조업 중심의 도시와 달라 광명시만의 자생적이고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위한 사회적경제 방식의 도입이 필요하다 일자리, 지역경제, 빈부격차 해소 등 사회 전반의 문제해결을 위해 사회적경제기업과의 협치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지역경제과(02-2680-645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과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913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재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