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줄 없이 뛰놀 수 있는 ‘반려견 놀이터’ 9월 28일 개장
  • 목록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줄 없이 뛰놀 수 있는 ‘반려견 놀이터’ 9월 28일 개장
등록 반려견 무료 이용, 안전 위해 관리사 상시 근무
13세 이상 견주 함께 입장, 맹견류는 출입 제한
  • 광명시
  • 승인 2019.09.26 11:35
  • 좋아요

광명시는 반려동물이 목줄 없이 마음껏 뛰어놀며 사람과 함께할 수 있는 ‘반려견 간이놀이터’를 오는 28일 개장한다.

 

안양천변(광명시 소하동 524번지)에 조성된 반려견 간이놀이터는 총 면적 700㎡ 규모로, 대형견과 중·소형견을 위한 놀이공간과 견주들이 이용할 수 있는 그늘막, 배변 봉투함 등을 갖추고 있다. 또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리자가 근무한다.

 

 

운영시간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이며 매주 월요일과 일요일을 제외한 법정 공휴일은 운영하지 않는다.

 

반려견 간이놀이터 이용은 무료지만 동물 등록된 반려견만 이용할 수 있다. 13세 이상의 견주가 함께 입장해야 하며, 입장과 퇴장할 때는 반드시 목줄을 착용해야 한다. 단, 맹견류와 질병이 있는 반려견 등은 출입이 제한된다.

 

반려견 간이놀이터는 임시시설로 광명동굴 인근에 반려동물 테마파크를 조성할 때까지 한시적으로 운영된다. 또 안양천변 침수 우려가 있는 재해예방기간(6~8월)과 겨울철(12~2월)에는 폐쇄될 수 있다. 

 

광명시 관계자는 “반려동물 때문에 발생하는 주민 갈등을 줄이고 사람과 동물이 어울려 살 수 있는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반려견 놀이터를 개장했다”며 “시민들이 반려견과 즐거운 한때를 보내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지속적으로 보완해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