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른 반려문화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합니다.
  • 목록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바른 반려문화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합니다.
  • 광명시
  • 승인 2020.11.09 16:09
  • 좋아요

 

광명시와 후시크리에이티브 주식회사(HOOXI CREATIVE, 이하 ‘후시’)는 11월 9일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올바른 반려문화 정착과 생명존중 가치 확산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 광명시와 업무협약을 맺은 후시는 ‘숨쉬다’라는 의미를 갖고 있는 친환경 브랜드로, 환경보전을 위한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수행하면서 ‘HOOXI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종이팩 후시워터를 출시한 바 있으며, 최근 배우 윤균상과 함께 반려동물 전문 브랜드 후시 펫도 런칭하여 활발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업무협약식에 이어 첫 협력 사업으로 후시 소속 연예인 윤균상씨에게 홍보대사 위촉패를 수여하는 시간도 가졌습니다. 시는 협약내용 중 하나인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정착 및 반려인과 비 반려인 상호이해 등을 위한 홍보’를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평소 유기동물 보호 캠페인과 봉사활동에도 참여하고, 방송에서도 큰 사랑을 받는 윤균상씨를 홍보대사에 위촉하게 되었습니다.


광명시는 그동안 동물보호 조례를 제정해 동물복지에 대한 제도적 기반을 마련하고, 전국 최초 동물등록제 시범사업 및 반려동물 테마파크 조성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왔으며, 지난 3월 전문가 및 시민초청 간담회를 시작으로 반려인과 반려동물 그리고 비(非)반려인이 행복하게 공존하는 도시를 위해 더 다양한 사업을 모색 중입니다.


대표적으로 광명시는 전국 지자체 최초‘반려동물 돌봄 자격증’발급을 추진하고 있는데, 반려동물 문화교실을 통해 기본교육을 수료한 시민들 중 원하는 사람에게는 심화과정을 제공하며, 심화과정 수료 후 평가에 합격하면 광명시장 명의의 자격증을 발급받을 수 있는 사업입니다. 자격증 소지자에게는 광명시 수의사협회와 후시의 후원으로 다양한 혜택도 제공될 예정입니다.


반려동물은 소유물이 아니라 가족의 일원으로 인식해야 합니다. 광명시는 내년에 반려동물 문화센터도 문을 여는 등 반려인구 천만시대 시민 눈높이에 맞는 동물복지 정책을 계속 펴 나갈 것이며, 반려동물에 대한 호불호를 넘어 생명존중과 서로에 대한 배려를 통해 함께 행복한 도시가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