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 가구문화의 거리 주차장에 주민건강증진센터 착공
  • 목록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 가구문화의 거리 주차장에 주민건강증진센터 착공
이케아 사회공헌사업으로 주민건강증진센터 건립 후 광명시에 기부채납
  • 광명시
  • 승인 2017.05.15 17:50
  • 좋아요

광명시 주민건강증진센터 조감도

공공의료 서비스가 취약한 광명동 구도심 주민을 위해 광명 가구문화의 거리에 연면적 938제곱미터, 지상 6층 규모의 주민건강증진센터가 건립된다.

광명시와 글로벌 생활용품 기업 이케아코리아는 12일 광명2동 소재 가구문화의 거리 주차장 부지에서 내년 1월 완공을 목표로 주민건강중진센터 착공식을 가졌다. 24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건강증진센터에는 어린이 건강체험관, 보건분소, 건강생활지원센터가 들어선다.

광명시와 광명시 가구유통사업 협동조합, 이케아의 상생협약에 따라 건립되는 건강증진센터는 KTX 광명역세권에 입점한 이케아가 사회공헌사업으로 건립한 후 광명시에 기부 채납할 예정이다. 시는 건강증진센터 설계과정부터 참여해 완공에 이르기까지 적극적으로 협조한다는 방침이다.

광명시는 KTX광명역세권에 이케아 입점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가구밀집지역 중소상인을 위해 가구문화의 거리 주차장을 조성했으나, 인근에 광명전통시장 주차장이 완공됨에 따라 주민들에게 효용가치가 더 높은 주민건강증진센터를 건립해 의료서비스를 강화하기로 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대기업와 중소상인 간의 상생협약에 따라 광명동 주민을 위한 건강증진센터를 건립하게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구도심인 광명동 지역이 공공 보건의료서비스의 중심이 되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쉘 아쿠냐 이케아 광명점장은 축사를 통해 “주민건강증진센터는 광명시에 실질적이고 의미 있는 변화를 이끌어내기 위한 이케아의 지속적인 노력을 상징한다”며 “광명시민들의 더 나은 삶을 제공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봉 광명가구조합 이사장도 “가구조합 뿐 아니라 지역 상인들이 노력해준 덕분에 주민들에게 혜택이 큰 결실을 얻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광명전통시장 상인들과 광명동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공영주차장이 오는 15일 8개월간의 공사를 마치고 개장한다. 77면의 주차면수를 확보하면서 인근 지역 주차난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