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 나눔 축제’로 나눔의 기적을 만들다 !
‘희망 나눔 축제’로 나눔의 기적을 만들다 !
  • 시민필진 도목현
  • 승인 2017.06.15 16:4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희망 나눔 축제’

광명시 ‘광명 희망나기 운동본부’(광명시 사회복지협의회)는 6월 10일 광명시민체육관에서 ‘2017년 희망 나눔 축제’를 개최했습니다.

하늘에서 선녀가 내려 온듯 아름다음 모습을 모여준 '광명청소년예술단(Happiness)'입니다.

복지 사각지대 이웃을 돕기 위한 지원 모금을 위해 마련된 이 날 행사는 먹거리 zone, 나누리 zone(지역단체 바자회),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체험 활동 zone 등 다양한 형식으로 진행됐습니다.

축제는 가장 먼저 ‘한진 아파트 공연 팀(바디라인 만들기)’의 박진감 넘치는 안무와 부채춤으로 선녀 같은 모습을 보여 준 '광명 청소년예술단(Happiness)'의 축하공연으로 그 시작을 알렸습니다.

2부에서는 간단한 기념식과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짐’ 선서를 한 뒤 지역 인사들과 시민들을 대상으로 ‘애장품 경매행사’가 진행됐습니다.

3부에서는 걸 그룹 ‘라미슈의 축하공연’과 경찰들과 어린이들이 악과 선으로 싸우는 ‘물총축제’에 이어 축제에 참여한 시민들의 즉석 ‘노래자랑’이 ‘지역주민 어울림 마당’으로 진행되었습니다.

특히 ‘경매 이벤트’는 그동안 '희망 나눔 축제 SNS 릴레이 이벤트'를 진행해 지역 내 인사들로부터 해금, 액자, 김치냉장고, 노트북 등 기증받은 애장품으로 경매 전 애장품의 사연과 기증자가 나와 간단한 설명과 함께 일반적으로 거래되는 가격보다 저렴하게 경매된 것으로 축제에 참여한 시민들로부터 큰 기대와 관심을 받았습니다.

이날 하안동에서 온 김연옥 씨는 “바자회에 왔다가 나눔 기부도 하고, 이렇게 식사권에도 당첨되어 너무 좋고 행복해요”라며 “축제의 수익금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된다니 너무 뿌듯하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서일동 회장은 “나눔 축제를 통해 우리 사회가 더 건강해지고 나눔 문화의 확산을 기대한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통해 우리 이웃들이 행복하고 즐거운 광명을 만들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2017년 희망 나눔 축제’는 광명시 내 도움이 필요한 복지 사각지대 이웃의 지원금 마련을 위한 시민참여 형 나눔 축제로, 축제를 통해 모인 기금은 복지 사각지대 이웃을 위한 의료비와 생활비 등을 지원하는 데 사용되며, 그동안 안경애 광명전통시장 이사장, 김선영 한국 NGO 레인보우 대표, 최성은 주품교회 목사 등 기관, 단체, 기업, 개인이 광명 희망나기 운동본부로 물품을 기증하거나 후원금을 선 기부하여 따듯한 이웃사랑을 실천했습니다.

기타 사항은 광명 희망나기 운동본부(02, 2687-1091)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희망 나눔 축제, 수많은 시민이 모여 함께했습니다.
한진 아파트 주민으로 구성된 '바디 라인 만들기' 팀의 멋진 공연으로 나눔 축제가 시작되었습니다.
앗싸~!, 사회자의 체면도 날려버린, '희망 나눔' 놀이 마당입니다.
무더운 날, 뜨거운 불꽃속에서도 꿋꿋하게 봉사하는 '사랑의 짜장차'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나누고 또 나누는 사랑처럼 ...
오늘도 많은 자원봉사자들과 시민들이 천원을 내고 먹는 나눔에 동참했습니다.
'광명시여성단체협의회'도 나눔에 동참했습니다.
'호박 브로치' 만들기로 나눔에 동참하였습니다.
. '바르게 살기협의회'도 수많은 봉사의 달인들과 출동했습니다.
점심 식사 후, 지역 인사들이 기부 한 경매 물품에 대한 경매가 시작되었습니다.
2부에서도 광명 출신 가수, 피터펀(본명 김용희)의 사회로 현역 축구 선수의 싸인 공이 첫 경매가 시작되였습니다.
낙찰 받은 기쁨과 나눔의 즐거움이 두배라며
경매의 뜨거운 열기가 느껴지시나요 ~
나눔 축제'의 봉사자로 참가도 하고, 행운의 상품권도 받았습니다.
경매에 이어 진행된 물총축제, 악당들의 포즈가 무서움보다 귀여움이 느껴집니다.
아이들의 공격에 맥없이 무너지는 악당들이랍니다.
인기 걸 그룹, '라미슈' 멋진 무대공연으로 화려한막을 내렸습니다.
지역주민 어울림마당에서 열창하는 시민, 행복한 시간으로 하루를 나눔하였습니다
하안동에서 온 김연옥 씨와 친구들이 식사권 당첨의 기쁨과 나눔의 즐거움을 말하고 있습니다.
2017년 '희망나눔 축제',  시민의 뜨거운 열기처럼 모금도 가득 채워지길 기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문수 2017-07-04 16:04:46
시민들의 멋진 모습, 행복합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