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용역착수 보고회]지역맞춤 스마트시티 '큰그림'
[광명시, 용역착수 보고회]지역맞춤 스마트시티 '큰그림'
  • 경인일보 이귀덕 기자
  • 승인 2017.08.17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스마트 도시계획 변경 용역 착수 보고회가 열리고 있다. /광명시 제공

광명시가 관내 모든 지역을 스마트시티로 조성하기 위한 첫발을 내디뎠다.

시는 지난 14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스마트 도시계획 변경 용역 착수 보고회'를 했다.

이 자리에는 지난 3월에 시청 18개 부서 직원들로 구성된 스마트도시 융복합추진단(단장·이춘표 부시장),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위원, 용역업체 등 26명이 참석했다. 

이날 용역 착수 보고회는 스마트시티 기본방향 및 추진전략, 기반시설 구축 및 관리·운영 방안, 스마트도시 서비스 발굴 등으로 진행됐다. 

시는 현재 대규모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조성, 뉴타운과 재건축 등 도시재정비사업의 활발한 진행 등 도시환경이 크게 변화하고 있다. 

따라서 이 같은 도시공간에 정보통신 융합기술과 친환경기술 등을 적용해 다양한 도시문제를 해결하고, 도시경쟁력을 향상해 나가는 스마트시티의 구축이 필요한 시기로 판단돼 이번 스마트 도시계획 변경 용역에 착수하게 됐다. 

내년 4월에 이번 용역 결과가 나오면 이를 토대로 단기(1~2년)·중기(2~5년)·장기(5년 이후)로 나눠 사업이 차례로 추진된다. 

우선 오는 2022년까지 교통·주차·방범·환경·주택·쓰레기 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한 스마트 기반시설을 구축해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이 기간에 광명·시흥테크노밸리, 소하동 일대 구름산지구, 광명동 지역 뉴타운 사업구역 및 해제구역 등에 지역 특성에 맞는 전략적 육성사업을 구축기로 해 관심을 끌고 있다. 

이춘표 부시장은 "인공지능으로 대변되는 4차 산업혁명이 세계적으로 화두가 되면서 나라마다 이를 현실화하기 위한 움직임을 빠르게 진행하고 있다. 광명시도 이 같은 시대적 흐름에 뒤지지 않기 위해 스마트시티 구축에 나섰다""광명시에 맞는 스마트시티 계획이 수립돼 추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