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동굴, 한가위 연휴 동안 관광객 8만 명 찾아
  • 목록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동굴, 한가위 연휴 동안 관광객 8만 명 찾아
올해 관광객 109만 명, 누적 유료관광객 343만 명 돌파
  • 광명시
  • 승인 2017.10.10 11:26
  • 좋아요

한가위 다복 한마당·광명동굴 야외조각전·팔도 농특산물 상생장터도 인기

광명동굴에 한가위 연휴동안 관광객 8만 4655명이 다녀갔다. 이로써 올해 광명동굴을 찾은 관광객 수(9일 기준)는 109만 명을 넘어섰다.

광명시는 10일 대한민국 최고의 동굴테마파크인 광명동굴에 한가위 황금연휴 열흘 동안 관광객 8만 4655명이 다녀갔다고 밝혔다.

이로써 올해 광명동굴을 찾은 관광객 수는 9일 현재 모두 109만 명을 넘어섰으며, 누적 유료관광객은 343만 명을 기록했다.

광명시는 황금연휴 광명동굴에서 입장료 수입 등 5억 8900만 원을 벌었으며, 이에 따라 올 들어 지금까지 올린 세외수입은 모두 71억 원에 달한다.

한가위 연휴동안 광명동굴에서는 빛의 광장에서 3일부터 9일까지 ‘한가위 다복 한마당’ 행사로 국악 비보이 공연과 대형 윷놀이, 제기차기 등 민속놀이가 펼쳐져 관광객들의 흥을 돋우었다.

또한 유명 작가들의 조각 작품을 동굴 주변 곳곳에 배치해 놓은 ‘광명동굴 야외조각전’은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으며, 경관광장에서 주말마다 열리고 있는 ‘팔도 농특산물 상생장터’에서는 추석 성수품을 비롯해 햅쌀과 과일, 나물, 젓갈 등 각 지역의 우수 농특산물이 불티나게 팔렸다.

 

(글로벌관광과 관광정책팀 02-2680-073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