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보도자료
광명시, 정원문화도시 조성으로 지속가능한 도시 생태계 구축 모색하다
광명시 등록일 2022. 9. 22 조회 18
첨부이미지
- 22일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정원문화 생태계 조성 주제로 ‘광명 이목(二木) 포럼’ 개최
- 광명시, 2023 경기정원문화박람회 성공적 개최와 안양천 국가정원 지정 등 정원문화도시 추진

광명시(시장 박승원)는 22일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2022 광명 이목(二木)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2050 탄소중립의 시대정신을 반영함과 동시에 코로나블루를 극복하는 방안으로 도시정원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정원문화 생태계 조성을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전 국립세종수목원 원장이었으며, 현재 문화재청 소속의 문화재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중인 이유미 위원이 강사로 나서 ‘정원으로 세상 읽기, 세상읽고 정원만들기’를 주제로 국내외 도시정원의 우수사례를 소개하고, 광명형 정원문화 생태계를 구축을 위한 정책의 방향과 역할에 대해 강의했다.

이유미 강사는 “정원도시는 다양한 생명이 공존하는 공간이자 도시의 지역적, 문화적 공간이다”며, “자연을 통해 도시의 안전과 생명력을 복원하고, 지역의 예술, 문화, 건축 등 다양한 분야와 연계해 지역적 특색을 담은 정원문화도시를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정원문화도시를 조성해 시민이 도심 속에서 자연을 느끼고, 다양한 생명과의 공존을 통해 지속가능한 도시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공무원과 전문가가 학습과 토론을 통해 새로운 정책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사회, 경제, 문화, 환경 등 다양한 주제로 매월 목요일 월 2회 ‘2022 광명 이목(二木)포럼’을 개최하고 있다.
2022-09-22 18:51:55
211.114.22.76
이 게시물을 공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