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정뉴스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를 명품주거단지로 조성합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를 명품주거단지로 조성합니다
  • 광명시
  • 승인 2021.09.03 15:14
  • 좋아요

광명시는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 조성과 관련하여 시민 생활과 밀접한 공공시설을 최대한 확보하고 시민의 더 나은 삶을 위한 명품주거단지로 조성하고자 힘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는 경기도시공사(GH)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광명시흥 테크노밸리 종사자들과 원주민들의 재정착을 위한 배후 주거단지로 조성됩니다. 약 9천억 원을 투입해 광명시 가학동 일원 약 68만㎡에 4,500여 호의 주택을 공급할 계획입니다.

2019년 5월 공람 후 1년 만인 2020년 5월 27일 국토교통부로부터 지구지정 승인을 받았으며 올해 지구계획 승인을 앞두고 있습니다.

지구계획승인에 앞서 광명시는 수용되는 주민들과 원활한 소통을 위하여 경기주택도시공사, 주민협의체로 구성된 주민대책위원회와 5차례 간담회를 개최했습니다.

또한 지난 학온동 주민센터에서 전략환경영향평가 주민설명회를 진행하는 등 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습니다.

주민들은 마을회관, 경로당 설치, 협의 양도인 택지 및 주택특별공급 등을 요청했습니다.

광명시는 경기주택도시공사(GH)와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가 명품주택단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실무회의, 보고회 등을 수차례 진행해왔으며, 주민들의 의견이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의하고 있습니다.

광명시는 문화복합시설(도서관, 노인문화시설, 여성복지센터, 청소년시설 등), 파출소, 소방서(119센터), 국·공립 어린이집, 경로당, 마을회관 등 시민 편의시설 조성을 경기주택도시공사(GH)에 요청했습니다.

또한 광명학온 공공주택지구의 최대 현안사항인 주택특별공급 관련하여 타 3기 신도시와 같이 학온지구 토지소유자에게 주택특별공급이 가능하도록「주택공급에 관한 규칙」제37조 개정 사항을 경기도에 건의했으며 학온지구 토지소유자에게 불이익이 없도록 노력할 예정입니다.

 

이 게시물을 공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