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후, 더워! 요즘 정말 가만있어도 땀이 줄줄 흐르고,커피가 쭉쭉 들어가는데요! 제가 더위를 피하기 가장 좋은 장소 중 하나를 알려드릴게요!바로 광명동굴인데요. 광명동굴에 가면,부채도, 휴대용 선풍기도, 물놀이 피서 도구가 다 필요가 없어요! 그냥 시원하거든요! 후텁지근한 바깥과 달리 동굴 안의 온도는 1년 내내 15도 안팎을 유지하는데요. 지난주 토요일에는 하루 만에 무려 7,000여 명이 동굴을 방문해더위를 식혔답니다. 안 가면 나면 손해 보는 거잖아? (삐) 일제강점기인 1912년 금·은·동·아연 등을 채굴하던 광명동굴은 1972년에 폐광된 후 지난 2011년 광명시가 매입해 역사·문화 관광명소로 탈바꿈시켰는데요.  깊이가 275m에 이르는 동굴은 발길이 닿는 곳마다 각종 볼거리, 체험 거리가 가득하답니다.  더불어 8월 15일까지 야간 개장에 들어갔고, 동굴 내부 토피어리가 새롭게 꾸며졌는데요.  웜홀 광장 중앙에 조성된 LED 갈대와 라벤더, 수국, 장미 등 다양한 꽃을 활용해 그야말로 동굴 속 ‘화원’까지 볼 수 있으니까요. 여기서 인생 사진도 찍고,보물도 찾고, (현재 이벤트 중)VR로 광부체험, 암벽등반도 해보세요! 지금까지 광명시민이 클릭하고 싶은 정보만 담은광클이었습니다! 좋아요 광클해 주세요!

의병 여러분께, 충성!! 의병이 누구냐고요?‘1.5℃ 기후의병대’는 바로 당신입니다.지구의 온도가 치솟고 있다는 얘기는 많이 들어보셨죠? 우리는 지구 온도의 1.5도의 상승을 막아야 할 사명을 가지고 있는데요. 이에 광명시는 ‘1.5℃ 기후의병대’를 조직해서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지하고자발적으로 저탄소 생활을 실천하는 시민 참여단을 만들었답니다. 왜냐? 광명시는 기후위기에 관한 시민의 목소리를 더욱 경청하고 싶었기 때문인데요. (종이 보고 빠르게 읽기, 자막 스크롤) 그동안 우리는 2018년에 전국 최초로 기후 에너지 전담부서 신설시민참여 중간조직 기후에너지센터 출범찾아가는 기후교육넷제로에너지카페10·10·10 소등 캠페인 광명 자치대학 기후에너지학과 운영 쿨루프 사업어후 숨차서 다 못읽겠다. 암튼 그덕에 탄소중립생활실천 부문 대통령 표창도 받고,기후위기 대응 전국 최우수 지방정부 선정도 되고,20여개 지자체, 기관 등의 벤치마킹 방문도 이어지고 있는데요.  이 모든게 기.후.의.병과 함께였다는 거!그리고 광명시는 아직도 목이 마르다는 거!! 1.5℃ 기후의병 카카오톡 채널에 가입하시면 주요 행사와 이벤트, 다양한 탄소중립 생활 실천 정보를 모바일로 신속하고 간편하게 알려드리니까요. 나도 좋은 일 해보고 싶다, 하시는 분은 지금 친구 추가!! 그리고 좋은일 하면 항상 복을 받잖아요.탄소포인트 5만 원, 실천다짐금 7만원 (리필 더 채움샵)을 시작으로 콘서트, 토론회, 봉사활동까지 많은 행사와 모임이 준비돼 있으니까요. 자랑스러운 기후의병이 되고 싶은 여러분들은 지금 친구해 주세요. 지금까지 광명시민이 클릭하고 싶은 정보만 담은광클이었습니다! 좋아요 광클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