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 장애 청년들의 일터인 ‘보나카페’ 총 9개로 늘어
광명시 장애 청년들의 일터인 ‘보나카페’ 총 9개로 늘어
  • 광명시
  • 승인 2017.12.13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13일 광명시 차량등록사업소에 보나카페 9호점 문 열어
-2012년 광명시청 종합민원실 1호점 이후 꾸준히 늘어 총 159명 청년 장애인 일자리 창출
-광명시, 12월6일 한국장애인 인권상 수상
13일 보나카페 9호점이 광명시 차량등록사업소에 문을 열었다.
13일 보나카페 9호점이 광명시 차량등록사업소에 문을 열었다.

광명시가 시청과 산하기관 내 유휴공간을 카페로 만들어 장애가 있는 청년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보나카페 9호점13일 광명시 차량등록사업소 민원실 내에 문을 열었다.

보나(BONA)는 라틴어로 착한이란 뜻으로, 보나카페는 착한사람들이 만드는 착한커피를 착한 가격으로 판매하는 카페이다. 광명시는 2012년부터 광명장애인복지관과 위탁약정을 체결해 장애가 있는 청년들에게 전문적인 바리스타 교육을 한 후 시청을 비롯한 산하기관에 보나카페를 만들어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다. 이 사업은 청년 장애인들의 사회 적응력과 전문 직업인으로서의 능력을 향상시키고, 나아가 경제적 자립에도 기여하고 있다.

보나카페 1호점이 광명시청 종합민원실에 생긴 이후 지난 9월 보건소에 문을 연 8호점까지, 보나카페로 인해 광명시 청년 장애인 159명이 일터를 얻고 전문 직업인으로서 생활을 할 수 있었다.

현재는 보나카페 1호점인 광명시청 종합민원실점에 2, 2호점인 여성비전센터점에 2, 3호점인 시민체육관점에 2, 4호점인 광명장애인복지관점에 2, 5호점인 광명동굴점에 3, 6호점인 광명도서관점에 3, 7호점 도덕산공원점에 3, 8호점 광명보건소점 3, 이번에 개장한 9호점에 2명까지 총 22명의 청년들이 바리스타로 근무하고 있다.

광명시는 이 같은 성과로 지난 6일 개최된 한국장애인 인권상 시상식에서 전국 246개 지방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장애인 인권상을 수상했다.

이번에 오픈되는 보나카페 광명시 차량등록사업소점은 바리스타 2명이 주5(토요일, 일요일 제외) 근무하며,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커피를 비롯한 음료와 쿠키 빵 등을 판매한다.

광명시장은 개소를 축하하며 보나카페가 장애가 있는 광명시 청년들의 경제적 자립과 사회적 편견을 없애는 맞춤형 일자리 사업으로 정착될 수 있도록 더욱 발전시키겠다고 말했다.

 

 

(차량등록사업소 02-2680-603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