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어(手語) 봉사하는 이복순 씨, “노래하며 수어 봉사 노년이 행복해요”
수어(手語) 봉사하는 이복순 씨, “노래하며 수어 봉사 노년이 행복해요”
  • 광명시
  • 승인 2018.03.16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어 봉사자 이복순 씨.
수어 봉사자 이복순 씨.

올해 칠순인 이복순(소하동) 씨는 7년 전 천주교회에서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어(手語) 수업을 들은 후 천주교회를 비롯해 노인요양센터와 복지단체 등에서 정규적으로 수어 봉사를 하고 있다. 청각장애인에게 수어 통역을 하는 것 외에도 비장애자들에게는 노래를 하면서 수어로 동작을 같이해 참여자들도 수어 동작을 따라하며 흥겨워한다.

이복순 씨는 청각장애인들이 엄지를 척 들어 보이면 보람이 갑절로 다가온다고 말했다. 수어 봉사로 이렇게 행복할 줄 몰랐어요. 주는 것보다 받은 사랑이 더 많네요.”

 

평생학습원에서 수어 동아리 손빛사랑운영

수어는 손가락과 눈동자, 얼굴 표정으로 표현하는 감정이 섬세한 언어다. 이복순 씨는 공부하는 게 좋아서 외국어도 몇 가지 배우고 있지만 수어야말로 최고의 언어라며 어렵다고 생각하는 분이 많은데 누구나 6개월이면 할 수 있으니 더 많은 사람들이 수어를 배웠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는 나누는 즐거움을 함께하고 싶어 광명시 평생학습원에서 수어 동아리 손빛사랑을 만들어 회원들에게 수어를 가르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실
  •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 Copyright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ndsoft.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