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9.10.21(월)
    • 경기
    • B
    • 21.8℃
    • 보통
    • 서울
    • B
    • 22.7℃
    • 보통
    • 인천
    • B
    • 21.7℃
    • 보통
    • 광주
    • B
    • 21.9℃
    • 보통
    • 대전
    • B
    • 21.9℃
    • 좋음
    • 대구
    • B
    • 20.5℃
    • 좋음
    • 울산
    • B
    • 18.9℃
    • 좋음
    • 부산
    • B
    • 19.5℃
    • 좋음
    • 강원
    • B
    • 21.9℃
    • 좋음
    • 충북
    • B
    • 16.9℃
    • 보통
    • 충남
    • B
    • 21.9℃
    • 보통
    • 전북
    • B
    • 22.1℃
    • 보통
    • 전남
    • B
    • 19.9℃
    • 좋음
    • 경북
    • B
    • 20.5℃
    • 좋음
    • 경남
    • B
    • 18.9℃
    • 좋음
    • 제주
    • B
    • 21.1℃
    • 좋음
    • 세종
    • B
    • 20.2℃
    • 보통
  • 로그인
  • 회원가입
광명의 겨울_설월리
광명의 겨울_설월리
  • 광명시
  • 승인 2019.02.13 14:01
  • 좋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낮​은 지붕들과 흙길, 연탄재가 정겨운 설월리로 짧은 겨울 나들이를 다녀왔다.

 

 

 

 

따뜻함이 묻어나는 대문이 참 좋다.

저 대문을 ‘똑똑’ 노크해 보고 싶다.

 

설월리는 광명의 전원이라고 할 수 있다.

하지만 곧 개발을 앞두고 있다.

언젠가는 사진과 기억 속에 만 남아있을 정겨운 도심 속 시골이라 하겠다.

 

 

 

 

숨바꼭질이라도 하고 싶은 좁은 골목길은 가슴 뛰는 비밀이 적힌 일기장 같다.

그런 골목을 지나 만난 백구가 방문객을 뚫어져라 바라본다.

 

 

 

 

마당 안 화단에 묻어 둔 김장독이 반갑다.

타임머신을 타고 어릴 적 고향집에 온 것 같다.

젊은 날의 엄마가 부엌에서 나오며 나를 반겨 줄 것 같은 마당이다.

마당 한쪽, 나뒹구는 알밤들이 지난가을의 이야기를 들려주는 곳.

 

 

 

 

마당 화단에 꽃이 활짝 피는 봄날 다시 오라는 할머니를 만나 

설월리 ‘낭만적 겨울 나들이’가 더없이 따뜻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과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913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동재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