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동네 만들고, 이웃과 행복 키운다
꽃동네 만들고, 이웃과 행복 키운다
  • 광명시
  • 승인 2019.05.01 10:33
  • 좋아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을공동체사업 5년째, 이제 대화와 정이 오갑니다”

 

광명시 하안주공13단지는 2015년 광명시 마을공동체 주민 제안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민들레꽃처럼 마을학교를 만들었다.

 

그때부터 민들레꽃처럼 마을학교는 시를 배우고 직접 쓴 시를 전시하는 시가 있는 거리’, 쓰레기가 쌓여 버려진 땅을 정리해 만든 야생화 체험장’, 뜨개질·캘리그래피 등 17개 동아리에 180여 명이 참여한 공동체 활성화’, 500명 이상의 주민이 참여해 만들어가는 민들레마을축제’, 꽃을 보며 마음의 평온을 얻는 꽃동네 만들기를 하고 있다.

 

꽃동네를 만들기 위해 민들레꽃처럼 마을학교 학생과 주민 200여 명은 이달 초 13단지 1305동 입구부터 도로 양쪽에 난초·물망초·국화·작약·철쭉·할미꽃·민들레 등 30여 종의 꽃을 심었다.

 

김영숙 민들레꽃처럼 마을학교 교장은 마을공동체사업을 한 후 대화가 오가고 이웃이 서로 도우며 정을 나누기 시작했다는 게 제일 큰 변화라고 말했다.

 

꽃을 심으니 아이들은 꽃구경을 나오고, 어르신들은 꽃밭 주변에서 이야기를 나누며 잡초를 뽑고, 지나던 주민들도 누가 시키지 않아도 쓰레기를 줍는 모습을 보면서 꽃동네 만들기를 정말 잘했다는 생각이 들어요. 몸은 힘들지만 요즘 아주 행복합니다.”
 

 

▲ (왼쪽) 김영숙 민들레꽃처럼 마을학교 교장
▲ (왼쪽) 김영숙 민들레꽃처럼 마을학교 교장

 

 

 

글. 윤진희

사진. 손영옥 시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우)14234 경기도 광명시 시청로 20 (광명시청) 제2별관 홍보과
  • © 2018 광명시 정책포털 생동감. All rights reserved.
  • 생동감 대표전화 : 02-2680-2087
  • 팩스 : 02-2680-26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지혜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