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합서비스 공간, 광명시 철산별관 '노둣돌’ 문 열어
  • 목록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합서비스 공간, 광명시 철산별관 '노둣돌’ 문 열어
  • 광명시
  • 승인 2013.05.28 17:43
  • 좋아요

 

광명시 철산동의 구)광명소방서가 시민을 위한 복합서비스 공간인, 광명시 철산별관 '노둣돌’로 다시 태어났다.

5월 28일 개소한 광명시 철산별관 '노둣돌' 1호동에는 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건강가정 지원센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어울림센터 등 7개 기관이 입주해, 시민들이 다양한 형태의 서비스를 접근하기 쉬운 한곳에서 누릴 수 있게 됐다.

그동안 광명시 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와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자체시설이 없어 위탁기관의 건물에서 입주해 있었고, 건강 및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리적 접근성이 떨어져 시민의 시설 이용에 불편이 컸다. 이에 광명시는 광명소방서가 소하동 신청사로 신축 이전함에 따라 구)소방청사를 리모델링해 이들 공간을 한곳에 모았다.

이날 개소식에는 지역주민들과 양기대 광명시장, 백재현 국회의원, 정용연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유관 기관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노둣돌’은 말에 오를 때 발돋움을 하기 위해 대문 앞에 놓은 넓적한 돌을 뜻한다” “오늘 개소한 이곳이 시민과 함께 가치를 만들어가는, 광명 지역사회에 필요한 노둣돌이 되고자 하는 의지를 담았다”고 밝혔다.

건물 1동에 입주한 문화예술교육지원센터는 시민 참여·체험 문화예술 프로그램을 통해 일상 속에서 문화예술을 즐기고 배울 수 있는 공간이다.

건강가정지원센터는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 전달체계를 갖추고 지역주민의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가족 건강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다문화가정을 위한 전방위적인 종합서비스를 제공하고 결혼이주민여성의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한 공공일자리사업을 추진한다.

또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청소년들의 재능과 잠재력을 키우고, 학교폭력과 무관심으로 좌절하는 청소년들이 꿈과 끼를 마음껏 발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운용한다.

이밖에 청소년어울림센터, 민방위교육장, 민원콜센터, 통합관제 방문자센터 등이 입주해 시민들을 위한 복합 서비스를 펼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